일제강점기 ‘간송’이 지켜낸 국보, 손자가 또 매각

간송 전형필 선생이 일제강점기를 거치며 지켜낸 유물들로 유명한 간송 미술관이 소장품을 경매 처분하고 있습니다. 국보인 불상 2점까지 경매에 내놨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