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데타 후 부르키나파소에서 정부의 공약에도

쿠데타 후 부르키나파소에서 정부의 공약에도 불구하고 지하디스트 공격이 더욱 거세지고 있다

‘이런 상황이 계속된다면 부르키나의 모습이 어떨지 우리는 모릅니다.’

쿠데타 후

야짤 1월 말에 반란을 일으킨 군인들이 민주적으로 선출된 부르키나파소의 대통령을 축출했을 때, 그들은 알카에다와 소위 이슬람 국가(IS)와

관련된 공격으로부터 사헬 국가를 더 잘 보호하기 위해 서약했습니다.

그러나 폭력은 지난 5개월 동안 증가하여 군부에 대한 대중의 신뢰를 고갈시키고 해안 서아프리카 국가를 위협했으며 현재 거의 2백만

명(부르키나베 10명 중 1명)을 이주시킨 인도주의적 위기를 악화시켰습니다.

구호 단체도 폭력 사태 악화의 결과를 느끼고 있습니다. 관리들은 불안으로 인해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 대한 접근이 줄어들고 있으며 불과

몇 달 전만 해도 육로로 접근할 수 있었던 지역에 진입하려면 헬리콥터가 필요하다고 New Humanitarian에 말했습니다.

쿠데타 후

한편, 구호 노력은 자금 부족으로 무디어졌습니다. 부르키나파소는 다른 대부분의 비상 사태보다 빠르게 집을 떠나는 사람들의 수가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주요 구호 단체에 의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방치된 실향 위기 위기로 선정되었습니다.

지역 갈등 분석 및 연구 회사인 Granada Consulting의 설립자인 Mahamoudou Savadogo는 “상황이 이대로 계속된다면 부르키나가 6개월 후에

어떤 모습이 될지 모릅니다.More news

Paul-Henri Sandaogo Damiba가 이끄는 군부는 권력을 장악했을 때 많은 지지자들을 가졌습니다. 인수는 2012년 이후 극단주의자들의 공격으로 인해 사람들이 선출된 관리들에게 불리하게 된 이웃 말리의 공세에 뒤이어 이루어졌습니다.

그러나 Burkinabé junta의 집권 첫 달에 160,000명의 사람들이 뿌리를 버리고 2월과 5월 사이에 530건 이상의 폭력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는 전년 대비 115% 증가한 수치입니다. 갈등 모니터링 기관 ACLED에 따르면.More news

2015년 이곳에서 시작된 무장 세력의 공격으로 기아 수준이 6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그리고 그들은 시골의 많은 부분에서 인구를 감소시켰고, 농촌 주민들을 자원이 점점 더 늘어나는 도시 중심지로 몰아넣었습니다.

부르키나베 군 소식통은 지하디스트들이 더 많은 영토를 점령하기 위해 더 정교한 폭발물과 더 큰 탄약을 사용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구호 단체는 전투원들이 수위를 파괴하는 것과 같은 민간인에 대한 새로운 전술을 채택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무장 세력은 또한 이전에 폭력의 손길이 닿지 않은 국가의 일부로 확산되고 있으며, 그들의 기지를 사용하여 베냉, 코트디부아르 및 토고에 국경을 넘는 공습을 시작하고 있습니다.

다음 브리핑은 쿠데타 이후 인도주의적 상황의 흐름을 보여줍니다. 그것은 4월과 5월 사이의 여러 마을 여행을 기반으로

하며 The New Humanitarian에서 수년간 그 나라에 대해 보고한 내용을 기반으로 합니다.

농촌 탈출: ‘새로운 위험에 직면한 도시에서 자신을 찾습니다’

집권 이후 현 대통령인 다미바는 선거로 끝나는 3년 임기의 전환 계획을 세웠다. 그러나 이 국가는 지역 기구인 서아프리카 국가

경제 공동체(ECOWAS)에서 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