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년 세계엑스포

2030년 세계엑스포 한국 개최에 자신감
윤석열 사장은 2030년 만국박람회를 개최하는 한국에 대해 “한국은 역량과 인프라 면에서 뛰어날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2030년 세계엑스포

토토사이트 트럼프 대통령은 취임 100일을 맞아 기자간담회를 갖고 “사우디아라비아보다 역량과 인프라에서 훨씬 더 경쟁력이 있다고

자신한다”고 말했다.

그는 “나토 정상회담에서 양국간 회담에서 한국이 전세계에 제품을 알릴 수 있는 최고의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행사의 상당한 경제적 효과 때문에 우리는 경주에서 빠질 수 없습니다.”more news

그는 또한 행정부가 유능한 과학자와 엔지니어를 양성하여 반도체, 우주 및 생명 공학 산업의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반도체 기술의 ‘초격차’를 유지하기 위해 정부가 앞서 한국을 반도체 강국으로 만드는 전략을 발표했다”고 말했다.

“반도체(관련분야) 전공의 대·대학원생 정원을 확대하고 민간과의 협력을 강화해 반도체 전문가 15만 명을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장관은 한국 최초의 국산 누리로켓 발사 성공을 언급하며 미국 항공우주국(NASA)을 본뜬 우주국 설립을 통해 항공우주 산업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2030년 세계엑스포

그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입주한 대전시는 우주 연구와 훈련 전문가를, 나로우주센터가 있는 전남은 로켓 산업을 맡는다고 말했다.

수많은 항공우주 기업들이 거점을 두고 있는 경상남도는 위성산업에 집중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기자간담회에서 바이오산업을 한국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꼽았다.

그는 “정부는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해 2026년까지 13조원의 기업투자를 유치하는 개혁방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정부가 혁신의료기기 심사절차를 간소화한 것처럼 기업 성장을 가로막는 규제도 완화하겠다”고 말했다.

또 문재인 정부가 추진했던 반핵정책을 폐지해 원전산업을 되살렸다는 점도 강조했다. 윤 의원은 전임자의 반핵정책이 일방적이고

이념적 동기라고 보았다.

그는 “나토 정상회의에서 반핵폐지 선언 후 공격적인 영업외교를 펼친 결과 일부 국가에서 한국 기업에 원전 건설을 요구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윤 장관은 지난 100일 동안의 정부 성과로 대우조선해양 화물트럭 노조원과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파업 해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윤 장관은 한국 최초의 국산 누리로켓 발사 성공을 언급하며 미국 항공우주국(NASA)을 본뜬 우주국 설립을 통해 항공우주 산업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기자간담회에서 바이오산업을 한국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꼽았다.

반도체(관련분야) 전공의 대·대학원생 정원을 확대하고 민간과의 협력을 강화해 반도체 전문가 15만 명을 양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장관은 한국 최초의 국산 누리로켓 발사 성공을 언급하며 미국 항공우주국(NASA)을 본뜬 우주국 설립을 통해 항공우주 산업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