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브리핑] “걱정하기보단 행복했으면…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 연휴가 내일부터 시작됩니다. 마음은 벌써 고향에 가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안타깝게도 정부는 이번 설에도 이동을 자제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코로나 시국에서 어쩔 수 없는 일이긴 합니다만, 고향으로 가는 우리의 마음까지 막을 수는 없을 겁니다.

기사 더보기